fumcadmin

Home/fumcadmin

About fumcadmin

This author has not yet filled in any details.
So far fumcadmin has created 1724 blog entries.

글로벌에서 가내공업 각자도생의 시대로의 전락

앞으로 세상이 어떻게 변할까요? 미국 달러가 강세이다 보니 킹(king)달러에서 갓(god)달러로 불리운다고 합니다. 미국 우방인 캐나다도 영국도 경제침체로 난리입니다. 한국 환율도 달러당 1,500원을 넘어 1,700원까지 갈 것이라는 말이 돕니다. 금리가 솟아 오릅니다. 미국이 미국우선 정책을 택하면서 우방국들이 가장 먼저 타격을 받고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앞으로 미국은 우방을 잃고 고립될 위험이 있습니다. 이제는 글로벌 시대가 아니라 ‘가내공업’ [...]

2022-10-02T08:51:22-04:00October 2nd, 2022|

배운 것 없는 놈이 뭘 가르치려 하느냐

제가 옛날에는 이랬는데 저랬는데 어쩌고 말을 많이 하니까 친구가 한마디 합니다. “착각 그만해라. 60중반을 넘었는데 왜 자꾸 40대 때 하던 것 지금도 할 것처럼 그러냐. 정신차려라. 조금 더 그러면 미친놈 소리 듣는다.” 위로하기는 커녕 잔인하게 현실을 지적해 줍니다. 며칠 전에 새 감리사가 교회를 방문하고 저에게 앞으로의 계획을 묻습니다. 코로나 사태 끝나고 교회 회복과 부흥의 재도약이 [...]

2022-09-25T08:16:06-04:00September 25th, 2022|

땅심과 민심을 존중해야 한다

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해거리’에 이런 내용이 있습니다. “그해 가을이 다숩게 익어가도 우리 집 감나무는 허전했다. 이웃집엔 발갛게 익은 감들이 가지가 휘어질 듯 탐스러운데….나는 밭일하는 어머님을 찾아가 징징거렸다. 왜 우리 감나무만 감이 안 열린당가… 응 해거리하는 중이란다… 꽃과 열매를 보려거든 먼저 허리굽혀 땅심과 뿌리를 보살펴야 하는 거라며 정직하게 해거리를 잘 사는게 미래 희망을 키우는 유일한 길이라며.” [...]

2022-09-18T08:02:42-04:00September 18th, 2022|
Go to Top